조회 수 9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1.jpg

아들이 오전에 만리포로 쏠투 간다길래 저도 따라나섰습니다. 배터리 땜에 저 혼자는 못 가겠고, 혹시 몰라 점프선 챙겨서 배낭 메고.
안양천로, 수인산업도로, 아산만, 서산으로 해서 2시간 반 정도 걸려 간거 같네요. 늦은 점심 먹고 만리포 방파제 가서 보고 3시쯤 서울로 출발해서 6시 전에 돌아왔습니다. 총 360킬로 정도 탔나봐요.
집에 와서 조금 있다가 주문한 모토뱃 문젤 배터리가 배송 와서 뜯어 충전기 물려놨어요. 내일 장착할겁니다. 3만7천원인가하는데, 지금 달린거랑 거의 똑같아요. 이렇게 쌌던거 같지 않은데?
매번 투어 갔다와서 되돌아보면 어쩜 그렇게 무모하게 탔나 하는 생각에 심장이 쫄깃해지네요. 오늘도 차간주행, 칼치기 많이 한거 같아요. ㅠㅠ
엄목사에게 전화는 했는데 차 막히기 전에 가자는 아들 때문에 서두르느라 근처 갔는데 얼굴도 못 보고 왔네요. 일단 저의 시즌은 이렇게 시작입니다.
다음엔 일단 강화로 가볍게 가는걸로!

03.jpg 04.jpg
05.jpg
02.jpg 06.jpg

?

  1. No Image

    서울연회 감독 후보 기호 1번 김성복 목사 공약에 대한 평가

    Date2022.09.21 Reply0 Views4
    Read More
  2. No Image

    대한예수교장로회의 손원영 교수 조사에 대한 새물결 인권위원회의 입장(초안)

    Date2022.09.08 Reply0 Views5
    Read More
  3. 경남 밀양 의열기념관

    Date2022.07.18 Reply0 Views39 file
    Read More
  4. 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의 5060 평화축구

    Date2022.05.19 Reply0 Views65 file
    Read More
  5. 『이슬람주의 : 와하비즘에서 탈레반까지』를 읽고

    Date2022.04.27 Reply0 Views66 file
    Read More
  6. 박대리 퇴사, 신임 박대리 임용!

    Date2022.03.12 Reply0 Views89 file
    Read More
  7. 2022년 첫 투어를 아들과 함께

    Date2022.03.12 Reply0 Views90 file
    Read More
  8. [영화] 경관의 피 (Policeman's Lineage)

    Date2022.03.01 Reply0 Views75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